[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한국을 빛내는 사람들
일루미나
배너광고안내
이전
다음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브릭이만난사람들
전체보기 한빛사논문 추천논문 상위피인용논문 그이후 한빛사통계
이성진
이성진(Sungjin Lee) 저자 이메일 보기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
저자CV 보기
260 KB
  CV updated 2021-04-09 16:40
  논문초록보기
조회 419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Systemic delivery of CRISPR/Cas9 to hepatic tumors for cancer treatment using altered tropism of lentiviral vector

1. 논문관련 분야의 소개, 동향, 전망을 설명, 연구과정에서 생긴 에피소드

CRISPR/Cas9 유전자가위는 박테리아 또는 고세균의 면역 시스템에서 기인한 기술이며, Cas9 단백질과 sgRNA을 이용해 사람의 DNA에서 질병을 일으키는 부분을 잘라내거나 교정을 통해 질병을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기술입니다.

박사 후 연구원 과정을 하면서 약물전달시스템을 연구하게 되었고 자연스럽게 CRISPR/Cas9 system을 연구하게 되었고 어떻게 하면 off-target 및 non-targeting 효과를 감소시키며 효율적으로 CRISPR/Cas9 system을 표적세포에 전달하여 강력한 항암효과를 낼지 고민 중에 학위과정때 연구했던 C형간염 바이러스(HCV)에서 해답을 찾게 되었습니다. HCV의 외피 단백질을 발현하는 pseudoparticle (HCVpp)이 건강한 간세포 보다 Huh7 간암세포에 특이적으로 잘 감염된다는 것을 생각하게 되었고 CRISPR/Cas9 system을 HCVpp에 탑재해 간암에 특이적으로 전달하는 시스템을 개발하게 되었습니다.

그 결과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하는 VSVg 외피를 갖는 렌티바이러스벡터 보다 본 연구실에서 개발한 HCVpp 벡터가 CRISPR/Cas9 system을 Huh7 간암세포에 특이적으로 전달하는 것을 검증했고 표적 유전자에 교정이 효과적으로 일어나 간암의 크기를 감소시키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유전자 전달체를 개발할 때 가장 중요한 사항이 non-targeting 효과로 인한 다른 장기에서 부작용입니다. 이번 논문은 C형간염바이러스의 infection mechanism을 이용한 발상의 전환을 토대로 새로운 CRISPR/Cas9 전달체 시스템을 개발할 수 있었습니다. 따라서 새로운 유전자 치료제 개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2. 연구를 진행했던 소속기관 또는 연구소에 대해 소개 부탁 드립니다.

저는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테라그노시스 안형준 박사님 연구팀에서 박사 후 연구원 과정으로 연구하였습니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은 대한민국의 제1의 정출연으로써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세계에 내놔도 손색없는 우수한 연구자들이 모여 정말 밤, 낮 없이 연구하는 연구소입니다. 특히 안형준 박사님 연구팀의 경우 생명공학, 화학 그리고 분자생물학 등의 연구기법을 통해 새로운 약물전달시스템 연구에 끊임없이 도전하며 열정적으로 연구하는 팀입니다. 본 연구팀에서 박사 후 연구원 과정 중 정말 많은 것을 배우고 느끼게 해준 연구팀입니다. 이 자리를 빌어 연구를 잘 이끌어주신 안형준 박사님께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현재 저는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SKAI)의 원천기술개발팀에서 팀장을 맡고 있습니다. SKAI는 미국의 스크립스연구소의 한국 분원이며 항체치료제를 연구하는 연구소입니다. 저희 원천기술개발팀은 CAR-T, CAR-NK 면역세포치료제 및 antibody mediated gene delivery을 통한 항암 및 항바이러스 연구를 하고 있습니다.

3. 연구활동 하시면서 평소 느끼신 점 또는 자부심, 보람

저는 학위과정 및 박사 후 연구원 과정을 통해 연구하면서 될 수 있으면 전공분야 뿐만 아니라 경제, 사회, 인문, 컴퓨터 등 넓고 많은 분야의 지식을 습득하려고 노력했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다른 연구자들 보다 넓은 시야를 갖게 되었고 경쟁력이 생겼다고 자부합니다. 저는 과학의 융합을 통해 새로운 것을 창출하고 늘 열린 생각을 통해 연구할 수 있는 능력 갖췄고 새로운 것을 받아드리는 것에 두려움이 없고 항상 도전하려고 하는 연구자로 성장할 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4. 이 분야로 진학하려는 후배들 또는 유학준비생들에게 도움이 되는 말씀을 해 주신다면?

“목표를 갖고 새로운 연구에 대한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인생은 사실 바라는 대로 흘러가지 않기도 합니다. 실패에 대한 두려움을 떨치고 새로운 것을 받아들일 준비를 하고 있다면 남들 보다 빨리 적응하고 성공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저의 전공은 약학 미생물 및 면역학으로 항바이러스 치료제 기전 연구입니다. 약 10여년간 연구했고 제가 제일 잘하는 연구는 항바이러스제 신약 개발입니다. 하지만 저는 박사 후 연구원 과정을 유전자 전달체 연구팀으로 지원했고 새로운 연구분야에 도전했습니다. 학위과정 중 항암 및 동물실험 같은 것은 한번도 해보지 않은 분야였습니다.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은 참 어려운 일이지만 그래도 도전했습니다. 그럼 도전만 하면 끝일까요? 도전하기로 마음먹었다면 목표를 세우고 달성하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거창한 목표보다는 매일 해야 할 것과 매달 이루어야 할 것 그리고 최종적으로는 이루어내야 할 결과에 대한 목표를 삼고 자신이 지치지 않는 범위내에서 연구하면 충분히 오랜 기간 동안 꾸준히 연구에 매진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중요한 것은 꾸준함, 연구를 즐기는 마음가짐, 쉽게 포기하지 않기를 마음에 새긴다면 결국엔 자신이 하고자 했던 목표에 닿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5. 연구활동과 관련된 앞으로의 계획이 있으시다면?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 원천기술개발팀에서는 크게 두 가지 연구주제로 연구하고 있습니다. 첫 번째로 CAR-T 면역세포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최종목표는 암 또는 HBV 와 같은 만성질환의 완치제 개발을 목표 하고 있습니다. 두 번째 연구주제는 항체를 이용한 유전자 delivery를 연구하고 있습니다. 우리원 내 항체 기술을 활용하여 specific targeting 할 수 있는 기술을 연구 하고 있습니다.

6. 다른 하시고 싶은 이야기들....

저의 지도교수님께 감사에 인사를 드리고 싶습니다. 저는 동국대학교 약학대학 미생물 및 면역학 실험실 이충호 교수님의 지도를 받고 학위과정을 이수했습니다. 사실 제 인생에서 연구자라는 방향을 잡아 주신 분이시고 제가 제일 존경하는 분입니다. 저는 학위과정 중 힘들다 그만하고 싶다고 생각 한적이 한번도 없을 만큼 연구에 매진할 수 있도록 도와 주시고, 열정적으로 지도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양가 부모님, 10년간 뒤에서 묵묵히 지켜보고 응원해준 가장 소중한 저의 아내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딸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CRISPR/Cas9 #Cancer therapy #gene delivery
Category:
등록일 2021-04-07
  댓글 1
회원작성글 신입석사  (2021-04-07 09:40)
축하합니다. 앞으로도 좋은 연구 기대하겠습니다.
등록
목록
관련링크
이성진 님 전체논문보기 >
관련인물
외부링크
Google Scholar
PubMed
위로가기
한빛사 홈  |  한빛사FAQ  |  한빛사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머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