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sale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라이카코리아
배너광고안내
이전
다음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겨울철의 실험실 안전 점검
전체보기 소리마당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7608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포닥나라
남편 포닥으로 미국와서 거지된 사연...
에휴
  (2020-06-28 07:47)
파일첨부 1 : 20200627_184613.jpg (307 KB)
파일첨부 2 : 20200627_184541.jpg (326 KB)

댓글이 한 50개 넘게 달렸던데...

남일 같지가 않네요.

이 바닥이 미국 포닥 온다고 다 잘 풀리는 것도 아니고...

에휴



* 본 글/댓글은 소리마당에 올려진 글을 관리자가 2020년 6월 30일 소리마당PLUS에 복사해서 올렸습니다. (원글링크)

태그  
#미국 포닥
 
#현실
 
#팩폭
이슈추천  1
신고하기
목록
  댓글 8 댓글작성: 회원 + SNS 연동  
회원작성글 Black bear  (2020-06-28 18:38)
2
안타깝게도 이런 경우가 아주 흔합니다. 문제는 미국의 많은 대학이 포닥을 5년 이상 못하게 합니다. 더 이상 이런 경우가 없겠죠.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네이버회원 작성글 le***  (2020-06-29 07:03)
3
저희 학교도 5년 이후로는 뭐 research associate 같은 타이틀로 바뀌긴 하지만 사실 타이틀 뿐이지 뭐..만년 포닥인거죠.....

저 분도 아마 타이틀 자체는 더이상 포닥이 아닐거에요.

사실 미국 포닥 와서 한국으로 큰 논문 몇 개 내고 돌아갈계획 아니면 K99 노려보고 그거 안되면 빨리 인더스트리로 돌리는게 답인데 그걸 못해서 포닥을 10년 이상 하면서 인생을 꼬는듯요.....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Black bear  (2020-06-29 20:24)
4
학교들이 꼼수들을 쓰고 있습니다만 돈주 (NIH)의 강력한 권고 사항은 NIH의 정책을 따르라 입니다. 5년 안에 안될 사람은 내보내라 입니다. 학교들에 따라 꼼수들을 쓰고 있습니다.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뉴클리어스  (2020-06-30 02:06)
5
뭣도 모르는 사람들이 미국와서 저렇게 부인이랑 애랑 다 처량한 꼴 만들죠..주제를 알고 그냥 한국에 살았음 행복했을걸.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칼있으마  (2020-06-30 09:04)
6
다들 꿈과 희망을 안고 미국으로 포닥 오는거죠. 포닥은 5년안에 결론 지어야 하는게 정답인 것 같습니다. 5년해보고 안되면 정말 그만 두고, 가족을 위해 돈벌어야 합니다. 와이프 미칩니다. 미쳐요.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kiki  (2020-07-03 09:07)
7
네 다들 꿈과 희망을 안고 포닥 오고 처음부터 저렇게 될 줄은 몰랐겠죠. 3-4년 지나면 상황 보고 5-6년 이내에 결론지어야 하는건 맞는것 같습니다. 사정을 몰라 뭐라 이런 말하기 좀 그렇지만... 포닥을 4번이상 옮긴거 보면 뭔가 그분에게도 문제가 있거나 더럽게 운이 안좋으신 경우 같네요.
물론 저 글의 와이프분도 남편에게만 의지하지 않고 노력해서 영어 울렁증을 극복했으면 좀 나았을텐데요.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셀살리기  (2020-08-07 17:10)
8
학생때가... 행복한걸수도 ㅠㅠ 포닥인생은.. 한국이나 외국이나.. 정말 겁이나네요 ㅠ
일본은 진득하게 한 연구하다.. 노벨타고 그런다던데..중국도 엄청.. 돈 풀던데..
한국포닥은 세계를 방황해야 하네요 ㅠㅠ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BU  (2020-11-28 08:51)
9
아무 생각없이 막 댓글 다는 사람들이 많네요. 지 얘기 아니라고...
어려움이 있어서 그걸 잘 극복하면 그 다음에 좋은 순간이 오고,
좋은 순간이 잇다가 도 어려움이 오고,
주식이 올랐다가 내리고 그러는 것이랑 비슷합니다.
포닥을 6년했으면 오래 한것도 아니니, 좋은 직장을 잘 잡기 바랍니다.
그리고, 주식도 아직 늦지 않았으니 잘 사서 인내심을 가지고 투자하기 바라고.
과거에 어떠했는데, 지금은 나쁘다...이런 비교 만큼 시간 낭비인게 없어요.

과거에 내가 1년 전에 테슬라 주식샀다가 20%올랐다고 두달 뒤 팔았는데, 그걸 아직 보유하고 있었다면...

이런 식으로 후회하는 것이랑 비슷한 것입니다. 지금의 결과는 과거 내 결정의 결과물이니, 거기서 배울 것은 배우세요.
그리고, 지금 어떤 선택을 하냐에 따라서, 두 달 뒤, 세 달 뒤, 여섯 달 뒤, 1년 뒤가 또 결정됩니다. 거기 집중하시길.
댓글리플
  
  신고하기
 
관련글
포닥나라  |  피펫잡는언니들  |  이책봤니?  |  이논문봤니?  |  설문통 소리마당플러스
77
포닥 논문 관련 궁금증이 있습니다. [2]
회원작성글 꿈꿈이
11.28
188
0
76
해외포닥 이직관련 문의드립니다. [2]
회원작성글 아하로초...
11.15
603
0
75
레퍼런스 교수님들의 도움으로 미국포닥의 기회가 생겼습니다. [5]
회원작성글 대학원생...
11.14
812
0
74
완전 새로운 분야로 포닥을 가게 되었습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회원작성글 고양이최...
10.30
1037
0
73
뉴로사이언스 포닥 MIT or 막스플랑크 [10]
회원작성글 다음목적...
10.27
1372
0
72
포닥인가 인턴인가 [1]
회원작성글 Tilldawn
10.26
942
2
71
포닥 우울증 [11]
회원작성글 keytruda
10.26
1531
1
70
미국 포닥의 현실적인 지원 조건 [3]
회원작성글 khch37
10.17
1498
1
69
NIH 포닥 그랜트 관련 질문하고 싶습니다. [3]
회원작성글 knre
10.09
877
0
68
보스턴 포닥 건강보험? [3]
회원작성글 불씨
10.07
670
1
67
포닥 인터뷰 최종 오퍼 받기까지 기간.. [2]
회원작성글 jusneo
10.03
935
1
66
혹시 유럽에서 포닥하신 분들에게 물어보고자 하는 내용이 있습니다. [2]
회원작성글 아하로초...
08.28
2457
0
65
이직할 때 현명한 방법론 [7]
코로나시로
08.26
1947
0
64
포닥에게 교수가 요구하는 게 무엇인가요? [6]
회원작성글 꿈꿈이
08.24
2743
0
63
말 못할 고민이 있습니다. [21]
08.14
6725
8
62
[유럽 포닥 지원의 기본 중의 기본] 인터뷰 후에 랩에는
회원작성글 BRIC
08.10
1161
1
61
promotion [1]
회원작성글 포닥이제...
08.04
1206
0
60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해외 포닥으로 있고 진로에 대해 상담드리고자 글올리게 되었습니다. [5]
회원작성글 해외포닥...
07.28
2754
0
59
포닥 스카이프 인터뷰 발표.. [1]
휴휴
07.27
1705
0
58
미국 포닥 경력 1년도 경력으로 쳐 줄까요? [4]
회원작성글 생물에산...
07.15
3000
1
처음 이전  1 02 03 04  다음 끝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포닥 논문 관련 궁금증이 있습니다. [2]
해외포닥 이직관련 문의드립니다. [2]
피펫잡는 언니들
[극한직업 엄마 과학자] #11. 엄마 과학자의 자기 계발
[극한직업 엄마 과학자] #10. 엄마 과학자의 제주도 여행기
이 책 봤니?
[홍보] 텐 드럭스 : 인류의 역사를 바꾼 가장 지적인 약 이야기
[홍보] 《오리진》 사피엔스, 총균쇠를 잇는 지식 3부작!
이 논문 봤니?
[요청] 논문 입문자 추천 [1]
[요청] 면역학과 바이러스학 [3]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머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