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웹진 Vol.22, No.8 (2020년 8월) 발간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과학으로 본 코로나19 (COVID-19)
전체보기 소리마당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5801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포닥나라
남편 포닥으로 미국와서 거지된 사연...
에휴
  (2020-06-28 07:47)
파일첨부 1 : 20200627_184613.jpg (307 KB)
파일첨부 2 : 20200627_184541.jpg (326 KB)

댓글이 한 50개 넘게 달렸던데...

남일 같지가 않네요.

이 바닥이 미국 포닥 온다고 다 잘 풀리는 것도 아니고...

에휴



* 본 글/댓글은 소리마당에 올려진 글을 관리자가 2020년 6월 30일 소리마당PLUS에 복사해서 올렸습니다. (원글링크)

태그  
#미국 포닥
 
#현실
 
#팩폭
이슈추천  1
신고하기
목록
  댓글 7 댓글작성: 회원 + SNS 연동  
회원작성글 Black bear  (2020-06-28 18:38)
2
안타깝게도 이런 경우가 아주 흔합니다. 문제는 미국의 많은 대학이 포닥을 5년 이상 못하게 합니다. 더 이상 이런 경우가 없겠죠.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네이버회원 작성글 le***  (2020-06-29 07:03)
3
저희 학교도 5년 이후로는 뭐 research associate 같은 타이틀로 바뀌긴 하지만 사실 타이틀 뿐이지 뭐..만년 포닥인거죠.....

저 분도 아마 타이틀 자체는 더이상 포닥이 아닐거에요.

사실 미국 포닥 와서 한국으로 큰 논문 몇 개 내고 돌아갈계획 아니면 K99 노려보고 그거 안되면 빨리 인더스트리로 돌리는게 답인데 그걸 못해서 포닥을 10년 이상 하면서 인생을 꼬는듯요.....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Black bear  (2020-06-29 20:24)
4
학교들이 꼼수들을 쓰고 있습니다만 돈주 (NIH)의 강력한 권고 사항은 NIH의 정책을 따르라 입니다. 5년 안에 안될 사람은 내보내라 입니다. 학교들에 따라 꼼수들을 쓰고 있습니다.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뉴클리어스  (2020-06-30 02:06)
5
뭣도 모르는 사람들이 미국와서 저렇게 부인이랑 애랑 다 처량한 꼴 만들죠..주제를 알고 그냥 한국에 살았음 행복했을걸.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칼있으마  (2020-06-30 09:04)
6
다들 꿈과 희망을 안고 미국으로 포닥 오는거죠. 포닥은 5년안에 결론 지어야 하는게 정답인 것 같습니다. 5년해보고 안되면 정말 그만 두고, 가족을 위해 돈벌어야 합니다. 와이프 미칩니다. 미쳐요.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kiki  (2020-07-03 09:07)
7
네 다들 꿈과 희망을 안고 포닥 오고 처음부터 저렇게 될 줄은 몰랐겠죠. 3-4년 지나면 상황 보고 5-6년 이내에 결론지어야 하는건 맞는것 같습니다. 사정을 몰라 뭐라 이런 말하기 좀 그렇지만... 포닥을 4번이상 옮긴거 보면 뭔가 그분에게도 문제가 있거나 더럽게 운이 안좋으신 경우 같네요.
물론 저 글의 와이프분도 남편에게만 의지하지 않고 노력해서 영어 울렁증을 극복했으면 좀 나았을텐데요.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셀살리기  (2020-08-07 17:10)
8
학생때가... 행복한걸수도 ㅠㅠ 포닥인생은.. 한국이나 외국이나.. 정말 겁이나네요 ㅠ
일본은 진득하게 한 연구하다.. 노벨타고 그런다던데..중국도 엄청.. 돈 풀던데..
한국포닥은 세계를 방황해야 하네요 ㅠㅠ
댓글리플
  
  신고하기
 
관련글
포닥나라  |  피펫잡는언니들  |  이책봤니?  |  이논문봤니?  |  설문통 소리마당플러스
62
[유럽 포닥 지원의 기본 중의 기본] 인터뷰 후에 랩에는
회원작성글 BRIC
08.10
79
0
61
promotion [1]
회원작성글 포닥이제...
08.04
353
0
60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해외 포닥으로 있고 진로에 대해 상담드리고자 글올리게 되었습니다. [5]
회원작성글 해외포닥...
07.28
1368
0
59
포닥 스카이프 인터뷰 발표..
휴휴
07.27
682
0
58
미국 포닥 경력 1년도 경력으로 쳐 줄까요? [4]
회원작성글 생물에산...
07.15
1578
1
57
해외포닥 [4]
회원작성글 해외??
07.04
1285
1
56
남편 포닥으로 미국와서 거지된 사연... [7]
에휴
06.28
5802
1
55
진로고민은 언제까지 해야할지요...ㅠ [2]
회원작성글 Leepharm
06.19
1407
3
54
노가다 포닥? [7]
회원작성글 프레쉬
06.10
2629
2
53
포닥 때 분야 바꾸는게 흔한 일인가요? [4]
회원작성글 GRONK
06.05
2161
2
52
미국 제약회사 미국에서 박사/포닥 vs 한국에서 박사후 미국포닥 [7]
생명생명
05.29
1999
2
51
미국포닥 봉급 관련.. [7]
포닥 준비...
05.25
2466
2
50
박사후국외연수 예비선정 시 귀국의무면제 신청 가능한가요? [2]
회원작성글 podocpod..
05.22
1022
2
49
해외 포닥관련 질문, 고민 상담 부탁드립니다. [12]
회원작성글 Kent
05.12
1789
2
48
CAR T-cell에 대해서 질문있습니다ㅠㅠ [1]
회원작성글 brightst..
04.25
1119
2
47
미국쪽 포닥 경험 있으신 분들 궁금해서 여쭤봅니다! [15]
회원작성글 vetkim
04.24
2988
2
46
사람을찾습니다. 03학번 퍼듀대 발생학관련 유학 [2]
회원작성글 CX
04.23
1865
5
45
[유럽 포닥 지원의 기본 중의 기본] 포닥준비 세번째 이야기 - 인터뷰 준비하기
회원작성글 BRIC
04.14
1428
2
44
포닥 구하기 쉽지 않네요.. [3]
포닥
04.10
3372
2
43
미국 랩 단기대여 가능여부
회원작성글 diamedi
03.27
1016
2
처음 이전  1 02 03 04  다음 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유럽 포닥 지원의 기본 중의 기본] 인터뷰 후에 랩에는
promotion [1]
피펫잡는 언니들
[닥터리의 육아일기] 연구실의 첫 임산부
여성과학자분들, 경단녀 많으신가요? [2]
이 책 봤니?
[서평] 보이지 않는 여자들
[서평] 해부학자
이 논문 봤니?
[요청] 면역학과 바이러스학 [2]
[추천] A SARS-like cluster of circulating bat coronavirus...
Nature Medicine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머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