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sale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퍼킨앨머
배너광고안내
이전
다음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과학으로 본 코로나19 (COVID-19)
전체보기 소리마당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3178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포닥나라
포닥 때 분야 바꾸는게 흔한 일인가요?
회원작성글 GRONK
  (2020-06-05 12:56)

포닥 가면서

새로운 분야나 내용으로

바꿔서 연구하는게 흔한일인가요?



* 본 글/댓글은 소리마당에 올려진 글을 관리자가 2020년 6월 8일 소리마당PLUS에 복사해서 올렸습니다. (원글링크)

태그  
#포닥
이슈추천  2
신고하기
목록
  댓글 4 댓글작성: 회원 + SNS 연동  
회원작성글 명품남자  (2020-06-05 13:41)
1
연구분야 다양성 측면에서 너무 확 바꾸지 않는한 (예를들어 극단적으로 식물 분류 박사학위자가 동물 면역학으로 포닥한 경우-실제 있었음.)

일반적으로 많은 분들이 포닥은 좀더 다양한 분야에서 융합을 통한 시너지 있는 연구를 하고자 진로 방향을 설정하기도 합니다.

물론 박사학위를 한 전공으로 끝까지 포닥을 밀고가는경우도 있습니다.
허나 그런경우 역시 박사전공분야를 더욱더 발전시키고 다양화 하는경우가 대부분이기에 엄밀하게 따지면 앞서 언급한 내용에 포함되는 말이기도 합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pest  (2020-06-06 08:21)
2
흔하죠.
잘 할 수만 있다면 약간은 전공과 내용은 바꾸는 게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나중에 구직할 때 도움이 많이 됩니다.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걸면 코걸이.. 아시겠죠? 물론 다양한 분야를 접하면 본인의 역량도 키울 수 있고요..

솔직히, 포닥 구하시는 분들, 대부분 조금은 다른 것을 시도해 보고 싶어하지 않나요? 뽑는 사람들이 전공이 다른 사람을 뽑는 리스크를 감당하기 싫어하는 거죠..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더잘하고싶다  (2020-06-06 23:16)
3
안 바꾼다는 건 PI와 연구로 한 판 붙겠다는건데 이길 수 있으면 모를까 쉽지 않겠죠? 과제는 중복에 걸려 수주도 힘들거고.. 얼마나 각도를 트냐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예전 PI와는 다른 방향을 가야 합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Leeborator..  (2020-06-10 17:59)
4
주변분들을 보면 주욱 같은 전공으로 가거나, 혹은 대범주안의 소범주의 변화정도로 생각하시면 제일 좋을 것 같습니다.
만약 대범주가 변하는 포닥자리라면 흥미가 있으신 곳으로 가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포닥을 골라 갈 수 있다면 문제되지 않겠지만 보통은 뽑아주는 곳으로 가게 되지 않나 싶습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관련글
포닥나라  |  피펫잡는언니들  |  이책봤니?  |  이논문봤니?  |  설문통 소리마당플러스
87
자괴감이 듭니다 [4]
회원작성글 aria
01.20
915
1
86
미국 포닥 지원 예정인데 박사학위 때 전공에서 다른 분야로 지원 하려 합니다. Productive 한 lab에서 Offer가 올수 있을까요? [4]
회원작성글 목우
01.18
732
0
85
[비자 관련 질문] 졸업 전 미국 비지팅 연구원 -> 졸업 후 포닥 [8]
회원작성글 띄킴
01.13
467
0
84
해외 포닥을 도전하기 좋은 시기는 언제가 될까요 ? 어떤 실력을 준비해야할까요? [5]
회원작성글 과학자가...
01.05
1005
0
83
2021년도 한국연구재단 이공분야 학문후속세대 양성사업 공고 떴나요?? [3]
회원작성글 대학원생...
01.04
1038
1
82
해외 포닥 정보 보통 어디서들 찾으시나요? [4]
회원작성글 잘풀렸으...
2020.12.30
551
0
81
해외 포닥에 적정한 나이가 있을까요? [5]
회원작성글 laniel
2020.12.23
1036
0
80
이런 연구실이 혹 있을까요? [12]
회원작성글 꿈꿈이
2020.12.10
2748
0
79
riss 말고 대학별 교수님 논문 모아져있는 사이트 주소 아시는분 있나요 ? [1]
회원작성글 d2sign
2020.12.06
686
0
78
포닥 research associate 진급 요즘 어떤가요? [5]
9999
2020.12.01
1449
0
77
포닥 논문 관련 궁금증이 있습니다. [3]
회원작성글 꿈꿈이
2020.11.28
840
0
76
해외포닥 이직관련 문의드립니다. [2]
회원작성글 아하로초...
2020.11.15
968
0
75
레퍼런스 교수님들의 도움으로 미국포닥의 기회가 생겼습니다. [6]
회원작성글 대학원생...
2020.11.14
1363
0
74
완전 새로운 분야로 포닥을 가게 되었습니다. 조언 부탁드립니다. [1]
회원작성글 고양이최...
2020.10.30
1294
0
73
뉴로사이언스 포닥 MIT or 막스플랑크 [10]
회원작성글 다음목적...
2020.10.27
1847
0
72
포닥인가 인턴인가 [1]
회원작성글 Tilldawn
2020.10.26
1221
2
71
포닥 우울증 [11]
회원작성글 keytruda
2020.10.26
2251
1
70
미국 포닥의 현실적인 지원 조건 [3]
회원작성글 khch37
2020.10.17
1868
1
69
NIH 포닥 그랜트 관련 질문하고 싶습니다. [4]
회원작성글 knre
2020.10.09
1111
0
68
보스턴 포닥 건강보험? [3]
회원작성글 불씨
2020.10.07
862
1
처음 이전  1 02 03 04 05  다음 끝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미국 포닥 지원 예정인데 박사학위 때 전공에서 다른 분야로 지원... [4]
자괴감이 듭니다 [4]
피펫잡는 언니들
[닥터리의 육아일기] 연구자로서의 고민 [1]
[극한직업 엄마 과학자] #19. 엄마 과학자의 부모 공부
이 책 봤니?
[서평] 매혹하는 식물의 뇌
[서평] 두 얼굴의 백신
이 논문 봤니?
[요청] 논문 입문자 추천 [1]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에펜도르프코리아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