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sale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동향
검색광고안내
산으로 가는 전공 이야기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배너4
과학으로 본 코로나19 (COVID-19)
전체보기 Bio통신원 Bio통계 BRIC View BRIC이만난사람들 웹진(BioWave)
목록
조회 1443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바이오통신원   
KIT, 3차원 바이오 이미지 구현 기술개발
생물산업 안전성평가연구소 (2018-07-19)

안전성평가연구소(KIT·소장 송창우)의 차세대의약평가연구단(단장 김기석)은 7월 6일(금)에‘투명화된 거대조직의 면역염색용 조성물 및 이를 이용한 투명화된 거대 생체 조직의 면역염색 방법’을 기술보증기금 대구기술융합센터(센터장 이재근)의 중계 하에 ㈜바이나리(대표이사 박영일, http://binaree.kr)와 기술료 2억 원에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하였다.

생체조직 내 단백질 변화를 3차원 이미지로 관찰할 수 있는 조직투명화 기법 중 기존 면역염색법은 항체를 이용한 면역염색에서 1mm 두께 이상의 투명화된 조직에서는 염색이 되지 않는 문제점을 가진다. KIT 연구진(박순현<주발명자>, 김기석)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상기 기술은 기존 면역염색법을 개선하고자 면역염색 조성물 및 이를 활용한 면역염색 방법을 제공하는 것으로, 투명화된 거대조직(3㎜ 이상)에서 항체 투과도 증가, 면역염색의 해상도 향상, 염색시간 단축의 효과를 나타낸다. 이로써 거대조직의 3차원 바이오 이미지 구현뿐 아니라 구조적 이미지화를 통하여 다양한 질환의 원인 규명 및 치료법 개발에 사용가능하다.


뇌 조직에서 신경세포를 관찰하기 위해 항체(붉은색)를 이용한 면역염색 결과
KIT 연구진이 개발한 새로운 면역염색법을 적용했을 때, 선명하고 입체적인 이미지(오른쪽)를 얻을 수 있다.


향후 동 기술은 신경생리학, 뇌과학, 의학, 면역학, 병리학, 발생학, 분자생물학 등 다양한 의·생명공학 실험분야에 활용될 수 있고, 암, 알츠하이머, 파킨슨병 등의 뇌질환, 심혈관 질환, 자가면역질환, 감염병, 대사질환 등 주요 질병의 연구 범위를 확대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KIT 차세대의약평가연구단 김기석 단장은 “면역염색을 통한 조직의 전체 구조를 3차원으로 이미지화하는 신기술로 신약의 효능 및 독성 반응을 보다 정확하고 빠르게 관찰함으로써 국민 안전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존 기술이 가지는 한계를 극복한 기술로 국내 중소기업으로의 기술이전을 통해 향후 글로벌 시장점유율에서 70% 이상을 차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어, 외화획득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 본 연구는 산업통상자원부 바이오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
(과제번호: 10067737, 주관: 서울아산병원 손우찬)에서 지원받아 수행되었다.

  추천 0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본 기사는 네티즌에 의해 작성되었거나 기관에서 작성된 보도자료로, BRIC의 입장이 아님을 밝힙니다. 또한 내용 중 개인에게 중요하다고 생각되는 부분은 사실확인을 꼭 하시기 바랍니다. [기사 오류 신고하기]
 
  댓글 0 댓글작성: 회원 + SNS 연동  
첫 댓글을 달아주세요.
 
위로가기
동향 홈  |  동향FAQ  |  동향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에펜도르프코리아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