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웨비나 모집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전체보기 소리마당PLUS new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370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진로] 인지과학(뇌과학)분야 진로 대학 진학
jino3
  (2019-07-15 23:31)
 

현재 고3인 학생입니다. 고1때부터 생명, 특히 의학 분야에 큰 관심이 생겨서 의대에 가야겠다는 목표를 잡고 공부를 했고 고3때 시험을 말아먹어서 지금1,2,3학년 종합으로 전교 1등인데도 등급이 1.7정도인데요(일반고입니다)제가 고등학교 생활동안 앞길이 정해져있고 다른 곳을 돌아볼 여유가 없는 제 인생에 대한 회의감때문에 많은 고민과 의문들을 가지고 살아가다가 고3때 자율동아리에서 '나는 내가 죽었다고 생각했습니다'책과 개인적으로 '리얼리티 트랜서핑'이라는 책을 읽은 후 좌뇌에 뇌졸중이 걸린 환자가 어떻게 무한한 평화를 느낄 수 있었는지, 감정이라는 걸 어떻게 인지하고 느끼는지, 의식이라는 건 무엇인지 등 어떻게 보면 철학적일 수도 있는 질문들에 대한 연구를 하고 싶다는 생각이 강력하게 들었습니다. 사실 뇌에 갑자기 관심이 생긴 건 아니고 원래부터 뇌과학에는 많은 관심이 있었어서 고1때도 뇌과학올림피아드 등 나간 경험이 있습니다. 물론 외부대회라 대학입시에는 도움이 안되지만요..어쨋든 이러한 이유로 뇌과학, 인지과학 분야를 진로로 정하고 대학 입시를 생각하고 있는데요 

1. 많이 알아보니까 의대에 진학 후 임상이 아닌 기초교실에 남는 것이 가장 현명하다고 하더라고요. 저는 철학과 많이 관련이 있는 뇌 분야에 대해 연구하고 싶은데 현실적인 보험의 문제, 진로의 문제 모두 고려했을 때 인지과학대학이나 신경관련과보다 의대가 훨씬 나은 건가요?

2.지금 제 성적으로는 지방대 의대밖에 못넣는 걸로 알고 있는데 지방대 의대에 만약 붙는다고 하더라도 기초교실에 남는 것이 상위권 의대보다 힘들거나 하진 않나요?

3. 실제 의대 지원할 때 전공적합성때문에 고민인데, 고3 생기부 진로희망이나 자소서, 면접에서 실제로 의사가 되기보다는 인지과학 공부할 계획이라고 해도 괜찮은건지 고민입니다. 

3.한국에서 뇌과학에 대해 배우는 것도 좋지만 외국에서 더 많은 것들을 배우고 연구를 하고 싶은데요 아직 모르는 게 너무 많아 석사, 박사 과정을 어디서 어떻게 따는 게 좋은지도 사실 잘 몰라서요 유학을 어느 때에 가는 것이 가장 좋은 건가요?

4. 외국 유학을 간다면 추천하는 대학,대학원이나 연구소가 있다면 추천부탁드립니다.

 



태그  #인지과학   #의대   #뇌과학
이슈추천  2
신고하기
목록 글쓰기
  댓글 0  
첫 댓글을 달아주세요.첫 댓글을 달아주세요.
 
4월1일부터 소리마당 댓글 참여가 회원+SNS연동으로 변동됩니다.
이슈 글타래 보기
 
여성과기인 지원정책 찬반
 
공정한 연구과제 심사·평가
 
대학원생 인건비 문제
소리마당(전체)  |  오피니언  |  진로  |  학술  |  별별소리
1269
[오피니언] 조민 논문 관련 심야 토론을 보고.
Fits
08.25
40
0
1268
[별별소리] 연구실을 떠난 후 논문에서 이름이 없어졌습니다 [5]
서능욱
08.24
207
1
1267
[별별소리] 조민의 공주대 인턴에 대한 조국에 반박에 대하여 [4]
일반인
08.24
272
1
1266
[별별소리] 질문이 있습니다 [1]
회원작성글 Jinho
08.24
80
0
1265
[진로] 석사 진로에 방향을 잘 못 잡겠습니다
프로쇠질러
08.24
44
0
1264
[별별소리] 조국 딸 논문의 영어 그리고 신생아 혈액 샘플
Thisp...
08.24
189
5
1263
[별별소리] 2005년 황우석 사태때도 [18]
회원작성글 Joeyb
08.24
524
2
1262
[학술] 조민 논문 복잡하게 생각 할 필요없습니다. [9]
프리텐더
08.24
802
6
1261
[별별소리] 조민의 공주대 인턴 과제는 중견 연구자사업 [3]
연구원
08.24
503
4
1260
[별별소리] BRIC이 언제부터 정치적 게시판으로 변질됐을까? [8]
HighS...
08.24
584
0
1259
[별별소리] 조민 논문사태 팩트체크 [18]
회원작성글 도함수
08.24
946
1
1258
[오피니언] 시사 프로그램에 나오는 교수 출신 페널을 보면서.. [1]
힛츠
08.24
363
8
1257
[별별소리] 다필요없고 조민씨는 연구노트 공개하면 됩니다.
저격수
08.24
295
2
1256
[오피니언] 우리나라 교육과 입시가 난장판이 되어 가는 이유가 있었군요 [2]
회원작성글 skepsci
08.24
278
2
1255
[학술] 모두가 아니라고 할 때, 과연 아닐까 질문해 보는 것에서 과학이 시작된다고 생각합니다. [8]
질문
08.24
449
0
1254
[별별소리] 조국 딸 논문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2]
시아
08.24
329
0
1253
encephalopathy 환아의 부모님의 마음을 생각해보신적 있나요? [10]
회원작성글 goqngkw
08.24
382
8
1252
[별별소리] Cui Bono, Cui Prodest? [10]
회원작성글 Pleiades
08.24
376
1
1251
[별별소리] 어설프게 물타기 하지 맙시다 [7]
회원작성글 Pleiades
08.24
646
6
1250
[진로] 진로관련 고민을 선배님들께 여쭙니다...
한숨나오는...
08.24
96
0
처음 이전  1 02 03 04 05 06 07 08 09 10  다음 끝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소리세움
[설문]이공계 대학원생 처우 개선을 위한 설문조사
주관기관: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6개 전문연구정보센터
조사기간: ~9/8까지
참여자 700분께 커피 모바일쿠폰 제공
설문참여하기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지금 이 성적으로.... [2]
포닥 지원관련하여 질문있습니다. [5]
피펫잡는 언니들
대학원에 괜히 입학하나 싶네요
블라인드 처리 [2]
이 책 봤니?
[서평] 은여우 길들이기
[홍보] 올리버 색스, 『모든 것은 그 자리에』
이 논문 봤니?
[추천] α-Difluoromethylornithine reduces gastric carcinog...
PNAS
[요청] 발포정 제조에 대한 의견 부탁드립니다.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