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  e브릭몰e브릭몰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랩박스 - 형광 이미징의 모든 것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배너3
과학으로 본 코로나19 (COVID-19)
전체보기 소리마당PLUS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4445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진로] 지도 교수님과 학위 과정 의견 충돌
회원작성글 91(대학생)
  (2019-11-05 15:03)
석사 과정을 이수하고 싶다고 컨택을 드렸었습니다. 교수님이 현 석사생들 졸업 후 석사과정은 모집예정이 없으며 네가 석박과정을 원하지 않는다면 같이 할 수 없다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래도 좋은 분이고 할수있지 않을까 싶은 마음으로 석박을 지원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같이 지원한 동기들은 모두 석사 지원이였던 걸 알게 되었습니다. 동기는 모두 자대 학부생이며 저만 타대학생입니다. 석사학위만 하고 싶었는데 교수님만 믿고 석박을 지원했던 터라 차별을 받은 거 같아 약간 혼란스러워졌습니다. 원래 학위 과정 선택시 자대생과 타대생의 차이가 있는 건지 궁금합니다.

태그  #석박   #석사
이슈추천  1
신고하기
목록 글쓰기
  댓글 8  
회원작성글 immlab(과기인)  (2019-11-05 15:19)
1
그래서 실제로 의견충돌이 발생한 건가요? 아니면 그냥 본인이 생각했던 것과 다르다는 건가요?
이제 와서 서운해하시는 건 별로 의미가 없어보입니다. 어떤 학생에게는 석사를 권하고, 어떤 학생에게는 박사를 권하는 건 교수님의 권한이고 판단이니까요.
하여튼 선택은 본인의 몫입니다. 석사만 받기를 원하신다면 교수님과 의견충돌은 불가피해 보이고요, 최악의 경우에는 학위를 아예 포기할 각오까지도 하셔야할 수도 있습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91(대학생)  (2019-11-07 10:59)
2
교수님의 권한과 판단이라는 말이 인상깊었고, 서운해하는 게 별 의미 없다는 말을 듣고 조금 더 깊게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판도라(과기인)  (2019-11-05 15:47)
3
무슨대학 어떤과 인지 잘은 모르겠지만 제가 대학원 다닐때는 자대 졸업 학생들 우선 석박통합 과정을 받게 해 주었는데... 요새는 많이 다른가 보내요. ^^;; 저도 타대학 출신으로 박사과정만 석사 지도 교수와 다른 곳에서 받았는데 석박 통합이면 빠르면 4년 정도면 학위를 마치고 졸업할 수 있어 더 좋다고 저는 생각 했는데... 교수님을 신뢰해서 간 곳이면 함께 연구해서 4년 동안 좋은 결과 내면 안정적인 직업 구하기 더 좋은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저는 듭니다만.... 지도 교수님이 왜 자대 학생들은 석사과정만 받았는지는 잘 이해 가지 않지만... 영 궁금하면 교수님께 지금같은 사정이나 의구심을 직접 물어서 해소 하는게 오해가 없지 않을까 합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91(대학생)  (2019-11-07 10:57)
4
답변 감사합니다. 덕분에 깊게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고나니(과기인)  (2019-11-06 16:20)
6
석박통합으로 지원을 하면서 석사만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부분은 이해가 안가네요. 교수님 입장에서는 박사까지 같이 연구할 인재를 뽑았는데 석사과정만 하고 졸업시켜주실 것 같지 않습니다.
"원래 학위 과정 선택시 자대생과 타대생의 차이가 있는 건지 궁금합니다." 부분은 교수님마다 차이가 있을 것 같네요. 보통 차별 대우해서 좋을건 없죠. 똑같이 자기 연구실에서 연구하는 학생일텐데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회원작성글 91(대학생)  (2019-11-07 10:57)
7
표현에 대해 오해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석사까지만 연구할 생각이었으나 교수님의 인품이 좋다고 생각되었고, 그렇기때문에 석박까지 할 수 있을거라고 생각했다. 라는 의도였으나 표현이 애매하였습니다 :) 답변 감사합니다.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병리초보(과기인)  (2019-11-13 13:05)
8
뭐, 좋게 해석하자면, 동기들로 인해 실험실내 석사 TO는 충분하고, 이제 박사과정 학생을 뽑아야겠다고 생각할때 님이 지원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대학원생을 가르치다보면, 분야마다 다르겠지만, 바이오쪽에서 석사생은 밑지는 장사거든요. 기껏 가르치고 훈련시켰더니 다른 곳으로 가버리는~. 그리고 석사과정으로 뽑았더라도 일 잘하고 똑똑한 학생이면 교수가 박사도 함께 하자고 꼬실 것이고, 일 못하고 사고만 치는 학생이라면, 석박으로 뽑았어도 석사로 전환시켜서 졸업시킬 겁니다. ㅎㅎ 다른 동기는 일단 석사를 해보고 잘하면 박사로 넘기고, 님은 마음에 들어서 처음부터 석박으로 제안했다고 생각하세요~. 너무 상심마시길~ㅎㅎ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msoros(일반인)  (2020-01-24 11:30)
9
석사과정과 박사과정을 하는 것은 글자하나의 차이가 아니라 시간과 노력의 차이가 어마어마하게 차이가 나는데 석박으로 받겠다고 하여 석박지원했다는 점에서 좀 난해하네요. 글쓴 내용으로만 봐서는 진짜 충돌이 있었던 것도 아닌거 같고 은근 석박을 권고받아서 좋아하신것도 같으니 자대 타대 너무 의식하지 마시고 재밌게 배우시면 될 것 같습니다. 가끔 올라오는 케이스처럼 말도 안되게 오래 붙잡아두는 분위기면 일찌감치 나오십시오.
댓글리플
  
  신고하기
 
관련글
이슈 글타래 보기
 
코로나19 학술토론
 
여성과기인 지원정책 찬반
 
공정한 연구과제 심사·평가
소리마당(전체)  |  오피니언  |  진로  |  학술  |  별별소리
970
[학술] 논문 revision response에 대한 질문이 있습니다. [1]
회원작성글 ggongran..
05.27
64
0
969
[별별소리] 실험실에서 물품 주문할때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가나다
05.27
74
0
968
[진로] 미국에서 임상영양 관련 박사과정 문의드립니다! [2]
회원작성글 석사왕
05.27
72
0
967
[별별소리] 필드 샘플 단백질 추출전에 동결건조하는게 좋을까요?
회원작성글 후_추
05.27
46
0
966
[별별소리] 군인인데 석사학위 취소될수있다는 소식에 막막합니다 ㅠ [4]
회원작성글 Levator
05.27
498
0
965
[별별소리] 뚝닥 만든 코로나 19 페이지
회원작성글 BioIP
05.26
149
0
964
[별별소리] 대학원생이 지도교수님을 포기한다면 [4]
회원작성글 마중물
05.26
518
0
963
[별별소리] 혹시 약대 떨어지신분들 있으신가요? [2]
회원작성글 ㅆㅂ
05.26
199
0
962
[학술] cognate, non cognate interaction 차이
회원작성글 psss
05.26
39
0
961
[진로] 석사졸업후 어학연수 [6]
회원작성글 하얄루
05.26
240
0
960
[진로] 대학원 자기소개서에 피트 준비했다고 쓰면 [10]
회원작성글 Pre대...
05.26
482
0
959
[학술] 논문그림 준비할때 젤 힘든점 [2]
회원작성글 chloeeki..
05.26
422
0
958
[오피니언] KAIST 교수와 대학원생 간의 '신의존중 헌장' 선포를 환영합니다.
대학원생
05.26
307
0
957
[진로] 안녕하세요, 바이오쪽 취업관련해서 진로결정 도움 부탁드립니다,, [11]
회원작성글 하얄루
05.26
574
0
956
[별별소리] 분석화학문제나 물리문제 수학문제 척척풀고
회원작성글 ㅆㅂ
05.25
179
0
955
[별별소리] 하루는 진짜 너무 답답해서 무작정 교수님 찾아감 [2]
회원작성글 ㅆㅂ
05.25
688
0
954
[진로] 정보처리기사공부가 생명정보쪽에 진출할때 도움이 될까 궁금합니다
ㅇㅇ
05.25
101
0
953
[진로] 대학원 선택에 관해서 [1]
핫소스
05.25
242
0
952
[별별소리] 논문에서 프로토콜을 따올때요 [2]
회원작성글 후_추
05.25
318
0
951
[진로] 미국포닥 봉급 관련.. [3]
포닥 준비...
05.25
874
0
처음 이전  1 02 03 04 05 06 07 08 09 10  다음 끝
(주)비아이코퍼레이션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미국포닥 봉급 관련.. [4]
박사후국외연수 예비선정 시 귀국의무면제 신청 가능한가요? [1]
피펫잡는 언니들
코로나19 시대의 여성과학자들의 이야기
선배님들께 박사 상담 부탁드립니다 [3]
이 책 봤니?
[홍보] 코로나시대, 식품 미신과 과학의 투쟁 - 미신으로 먹었다 과학으로...
[홍보] 숫자가 만만해지는 책 - 한 번 배우고 평생 써먹는 숫자 감각 기...
이 논문 봤니?
[추천] A SARS-like cluster of circulating bat coronavirus...
Nature Medicine
[추천] Recovery of Dementia Syndrome following Treatment... [4]
Karger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에펜도르프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