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C생물종  |  전문가구축생물종 로그인
BRIC 울릉도·독도 자생식물
목록 조회 4,457
이전
참식나무
참식나무 (전체)
다음
부위별 사진

전체

전체

전체





 

 

학명: Neolitsea sericea (Blume) Koidz. | 과명: 녹나무과
일반종
개화시기: 10월, 11월 | 꽃색깔: 노란색 계통
울릉도 및 제주도를 비롯한 난대림 지역에 자라는 상록교목으로 높이 15m, 흉고직경 50cm에 달하며 어린 가지는 녹색이고 털이 없다. 잎은 호생하고 혁질로서 장타원형이거나 녹색 타원형으로서 길이는 8∼18cm이며 2∼3cm의 엽병이 있고 3개의 큰맥이 있다. 거치가 없고 잎표면은 녹색이나 뒷면은 흰빛을 띤다. 어린 잎은 밑으로 쳐지며 황갈색 털이 밀생하나 나중에 없어진다. 자웅이주로서 꽃은 10∼11월에 피며 황색이고 엽액에서 나온 산형화서에 달린다. 열매는 장과로 다음해의 10월에 붉게 익는다. 10∼11월 과육을 제거한 종자를 수선시켜 직파하거나 보습저온 또는 노천매장하였다가 3월에 파종하면 5월에 발아한다. 발아율이 높다. 종자는 건조를 싫어하며 해충의 피해가 많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울릉도에 자생하는 참식나무 중 열매가 노랗게 익는 것을 노랑참식나무{N. ariculata for. xanthocarpa Okuyama}라고 한다. 방풍림, 정원수, 풍치수로 심고 있으며 목재는 건축재, 가구재로 사용하며 열매에서 향료를 얻기도 한다.
울릉도 관음도 및 태하쪽에 자생.
목록 트위터에 올리기 페이스북에 올리기
댓글  0
작성자
본인이 촬영한 참식나무 사진을 올려주세요.
(3MB 이하, gif, jpg, png 가능)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