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BRIC을 시작페이지로 회원가입    로그인
BRIC동향
   
통합검색
배너1 배너2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오늘의 BRIC정보
모바일 BRIC RSS
트위터 페이스북
검색 뉴스레터 안내
좋은 연구문화 만들기
Bio일정
Bio일정
 
Bio일정 프리미엄(유료) 등록이란?
실험
실험
바이오 형광사진
실험의 달인들
Bio마켓
Bio마켓
BioJob
BioJob
Biojob 프리미엄(유료) 등록이란?
커뮤니티
커뮤니티
전체메뉴
대메뉴안내: 동향
뉴스 Bio통신원 Bio통계 BRIC View BRIC이만난사람들 웹진
BRIC View
최신자료 동향리포트 학회참관기 리뷰논문요약 BRIC리포트 외부보고서
치매 치료제의 종류와 최근 개발 현황
치매 치료제의 종류와 최근 개발 현황 저자 서지연
등록일 2017.07.18
자료번호 BRIC VIEW 2017-T28
조회 3185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요약문
치매는 알츠하이머를 포함하는 신경 퇴행성 질환으로 주요 증상으로 기억력, 학습능력 및 인지능력의 상실이 나타난다. 기존에 시판되고 있는 치매치료제로는 donepezil, rivastigmine, galantamine, memantine과 같이 cholinesterase inhibitor (ChEI)가 대부분이었고, 증상완화를 목적으로 하는 치료제라는 한계가 있다. 이를 보완하고 치매치료제의 주요 원인인 아밀로이드 (Aβ) 단백질과 tau 병증을 해소를 위한 치료제의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다. 또한, 세포치료제, 천연물신약, 신경전달과정 표적, microglia 활성화 등 다방면의 임상시험이 시행되고 있으나 현재까지는 FDA의 최종승인이 된 신규 치매치료제는 부재하다. 그럼에도 다방면으로 시도되고 있는 치매치료제 개발 연구와 치매에 대한 기초연구의 발전으로 인하여 치료제 개발은 촉진 될 것으로 전망된다.
키워드: Dementia, Alzheimer’s Disease, Therapeutics, clinical trials, Aβ, Tau, Stem cell
분야: Medicine
목차

1. 서론
2. 치매 치료제: 종류, 기전, 한계점
3. 임상시험 단계의 치료제
4. 치매 치료제 연구
5. 결론
6. 참고문헌


1. 서론

치매(dementia)는 알츠하이머(Alzheimer’s disease, AD)를 포함하는 신경퇴행성 질환으로 잘 알려져 있다. 치매는 여러 종류로 구분되며 그 중에는 알츠하이머, 혈관성 치매(vascular dementia), 이마관자엽 치매(frontotemporal dementia), 루이소체 치매(dementia with Lewy bodies) 등이 있으며 순서대로 50-80%, 20-30%, 5-10%, 5% 미만의 빈도로 분류된다. 치매의 증상으로 기억력 및 인지능력의 저하를 손꼽을 수 있고, 그 중 알츠하이머는 기억력 감퇴, 우울감, 판단력 저하 및 혼란 증세를 나타낸다. 혈관성 치매는 알츠하이머와 유사한 증상을 나타내지만 기억력에는 영향을 덜 미치며, 이마관자엽 치매는 인간성, 성격의 변화를 가져오고 언어구사에 어려움을 겪는다. 루이소체 치매는 알츠하이머와 유사하고 환각과 떨림 증세를 나타낸다. 신경병리학적으로 알츠하이머는 아밀로이드 플라크(amyloid plaque), 신경원섬유엉킴(neurofibrillary tangle), 혈관성 치매는 일련의 경미한 뇌졸중으로 인한 뇌의 혈류 감소를 나타내며 이마관자엽 치매는 정면 및 측두엽에 제한적으로 손상이 발견된다. 루이소체 치매의 경우 피질의 α-synuclein의 루이소체가 neuron 내에서 관찰된다[1]. 또한 tauopathy도 관찰된다[2].

이러한 치매의 원인을 표적하는 여러 종류의 치매치료제가 개발되어왔다. Cholinesterase inhibitor인 tacrine, donepezil, rivastigmine, galantamine은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승인하여 경도 및 중도 AD 치료제로 사용되어왔으며, ladostigil[3]과 같은 치료물질이 임상시험 중에 있다. Aβ 병증을 표적하는 치료제로 비단백질성 BACE1 억제제인 GSK188909와 AChE 억제제인 RMS777에 관련한 연구도 진행됐다. 면역치료제로서 Aβ 펩타이드에 대한 단일클론항체(monoclonal antibody)를 이용한 수동 면역치료법(passive immunotherapy)과 관련한 연구도 진행 중이다. 또한 tau 병증 관련 치료제로 tau 과인산화 억제제인 propentofylline과 SRN-003-556이 있으나 치료제로의 개발에는 부정적인 견해가 있으며, tau aggregation 억제제로 염화메틸렌블루(methylene blue chloride, MTC)가 경도 및 중도의 AD 환자 대상의 2상 임상시험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나타내어 3상 임상시험[4]을 진행 중이다[5].

현재까지 상용화된 치매치료제는 증상을 완화시키는 정도의 치료제라는 한계가 있어 이를 극복하기 위하여 질병변형치료제(disease-modifying therapy) 개발 및 연구가 진행 중이다. 본 동향분석리뷰에서는 현재까지 개발된 치매치료제와 치매치료제 개발을 위한 시도 및 연구 방향에 대하여 정리하였다.

2. 치매 치료제: 종류, 기전, 한계점

1996년 donepezil (Aricept)는 FDA의 승인을 받았으며, acetylcholinesterase (AChE)의 활성을 억제하여 acetylcholine의 분해를 억제함으로써 신경연접 내의 아세틸콜린 농도를 증가시킬 수 있고, 이로써 인지기능의 향상을 유도한다. 1,467명의 중증도-중증 치매환자(MMSE 0~20)를 대상으로 10 mg에서 3 mg으로 donepezil의 용량을 증가시킨 것은 인지 저하에 효과를 나타낸다고 보고하였다[6]. Rivastigmine (Exelon)은 AChE와 butyryl-cholinesterase (BuChE)을 동시에 저해하며 AChE에 의해 바로 대사되어 다른 약물과의 상호작용이 적다고 알려져 있다. Galantamine (Reminyl)은 AChE억제의 역할을 하며 nicotinic receptor와의 구조적 유사성으로 인한 잠재력이 예상되는 약물이다. 상대적으로 순응도가 낮지만 집중력 개선에 조금 더 효과적이라는 보고가 있다. 일반적으로 cholinesterase inhibitor의 흔한 부작용으로는 오심, 구토, 식욕감퇴, 복통 등의 소화기 계통의 부작용이 있다. Donepezil은 상대적으로 부작용이 적다고 알려져 있고, 최근 개발된 rivastigmine의 경피제재 (Exelon patch)는 대사속도가 느리며 체내 약물농도의 변화가 적어 경구제재와 비슷한 효과를 보이며 소화기계 부작용이 1/3가량 적다는 장점이 있다[7].

정상적인 기억회로에서 NMDA는 tau-FYN의 결합하여 기억의 형성에 관여한다. 알츠하이머에서 NMDA 수용체는 glutamate에 의해 활성화되어 흥분독성(excitotoxicity)과 신경퇴행을 유발한다. 또한 비정상적 과활성은 Aβ와 tau 단백질의 생성 증가에 관여한다. 2003년에 FDA는 mementine (Ebixa)을 알츠하이머 치료제로 승인하였고, 그 기전은 비경쟁적 NMDA 수용체 길항제로서 glutamate의 과활성을 억제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부작용은 cholinesterase inhibitor와 비교하였을 때 상대적으로 드물게 나타나지만 두통, 기면, 피로, 불안초조 등의 증상이 보고된다. Mementine의 cholinesterase inhibitor와의 병용은 가능하나 단일제재와 비교했을 때 그 효과의 우월성은 보고되지 않았다[7]. 또한, memantine은 경증-중증도(moderate-to-severe)에서만 그 효과가 승인되었고 더 경미한 단계에서는 그 효능이 제한적으로 나타났다(표 1)[8,9].

표 1. 시판되고 있는 치매 치료제[10-12]
upload image

Bayesian network 메타 분석에서 경증 AD 치료제 가운데 ChEI의 효능과 내성에 대한 조사에 따르면 ChEI는 인지능력 개선에 유의적으로 관여하며 galantamine, rivastigmine, donepezil 순으로 보고되었다. 또한, 전역 변경(global change)는 donepezil과 rivastigmine이 placebo 군과 비교하였을 때 유의적으로 개선능을 나타내었고 donepezil에 더 나은 효율(efficacy)를 나타내었다. ChEI간의 내성(tolerability)의 경우 donepezil을 제외한 ChEI가 부작용이 높게 나타났다(표 2)[8].

표 2. 경증 (mild-to-moderate) AD 치료제로서 ChEI의 효율과 내성[8]
upload image

FDA 승인 이후 시판되고 있는 치매치료제의 경우 donepezil, rivastigmine, galantamine, memantine, tacrine-huperzine A로 효능 및 사례 보고가 계속 되고 있으며, 기존 치료제가 AChE 저해제 및 NMDA 길항제로 콜린성 신경계 조절을 목적으로 인지기능 개선 효능에도 불구하고 위장관 장애, 환각 등의 부작용도 함께 보고되고 있다. 따라서 이를 해소하기 위하여 생체이용률, 체내 약물의 지속시간을 유지하면서 부작용을 감소시킬 수 있는 패치 타입, 마이크로니들 타입 등 경피제제의 제형 개발이 진행 중이다. 그 예로, 2016년 보령제약과 라파스는 도네페질 마이크로니들 경피제제의 공동 개발 및 공급 계약을 체결하여 새로운 제형의 치매치료제를 개발 중에 있다[13].

3. 임상시험 단계의 치료제

현재 승인된 약물치료제는 대부분 증상완화를 목적으로 하고 있고, AD와 관련한 병리학적 원인을 구체적으로 목표하고 있지 않다. 지난 15년 동안 전 세계적으로 약 120건이 넘는 알츠하이머 치료제의 임상시험이 진행되었으나 최종 임상시험을 통과하여 FDA의 승인을 받은 신약은 없었으며, 최근 머크(MSD)의 BACE 저해제인 verubecestat를 사용한 경도-중증도 AD에 대한 임상시험인 EPOCH을 중단한다고 발표하였다[14]. 현재 AD로 인한 경도 인지장애자를 대상으로 시행중인 3상 임상시험인 APECS는 2021년에 종결되며 2년이 지난 후에 그 결과를 얻을 수 있다. BACE 저해제뿐만 아니라 AD 환자의 뇌에 축적된 Aβ의 배출을 타겟하는 Aβ 항체형 AD 치료제 후보물질인 Johnson & Johnson사의 bapineuzumab[15,16]과 일라이 일리의 solanezumab[17] 또한 경증(mild-to-moderate) AD환자를 대상으로 한 3상 임상시험에서 efficacy 부족과 같이 괄목할만한 임상결과를 얻지 못하여 치매 치료제로의 승인에 실패하였다. 또한, huperzine A의 경증(mild-to-moderate) AD 대상으로 한 2상 임상시험도 인지기능의 향상효과를 나타내지 않아 실패를 하였다[18].

현재까지 성공한 경우가 없으나, 표적, 용량, 기간, 대상을 달리하여 또 다른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며 진행사항은 표3과 같다. Roche/Genetech의 Gantenerumab은 Aβ의 N-terminus의 epitope에 결합하는 단일클론 항체 (monoclonal antibody)로 microglia에 매개한 plaque의 phagocytic clearance를 야기시킨다. 한찰계 경증-중증도 AD 환자에 대한 3상 임상시험에서 실패하였으나, 현재 초기단계의 AD 환자를 대상으로 새로운 3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에 있다[19]. Roche/Genetech/AC immune의 Crenezumab은 monomer, oligomer, fibril과 같은 Aβ의 여러 형태에 결합하는 단일클론항체 (monoclonal antibody)로 2014년의 2상 임상시험에서는 인지기능 감소를 서서히 낮추어 실패하였으나 이 결과를 바탕으로 고농도가 경증 AD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정하여 현재 3상 임상시험을 하고 있다. Adcanumab의 경우 2016년에 Nature에 54주 동안 165명의 전조기 및 경증 AD환자에 대한 PRIME study를 발표하면서 3상 임상시험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하였다. Nature에 따르면 Biogen의 adcanumab 3, 6, 10 mg/kg은 뇌의 Aβ plaque를 농도에 의존적으로 감소시켰고 이로 인하여 Aβ plaque 감소에 대한 임상시험적 가설에 힘을 실어주었다[20]. 2017년에 Alzheimer’s & Dementia에 발표된 CAD106의 2b상 시험에서는, 능동 Aβ 면역치료제 (active Aβ immunotherapy) 후보물질인 CAD106는 450 μg에서 항체반응과 내성 사이에서 최적의 균형을 나타내었고 향후 초기단계의 환자를 대상으로 대규모 임상시험의 필요성을 피력하고 있다[21]. AC Immune/Janssen의 ACI-35는 phospo-tau에 특이적인 vaccine으로 1b상 단계에 있다. 또한, 서론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TRx0237 (methylene blue)는 차세대 tau aggregation 저해제로 2상을 마쳤고 3상 임상시험이 2017년 9월에 마무리된다[22].

줄기세포치료제는 전능성을 지난 mesenchymal stem cell (MSCs)을 임상에서 면역에 매개하는 다양한 질병을 치료하기 위한 치료방법이다. 전임상 연구에서 MSC 이식이 MSC와 host cell간의 상호작용을 통해 단기간에 치료 가능한 효과를 나타내었음을 보고하였고, 세 건의 줄기세포치료에 대한 2상 임상시험이 시행 중이다. 한 건은 안전, 제한 독성 용량, 효율에 대한 1/2상 임상시험으로 국내기업인 메디포스트의 Neurostem이다. MSC 이식에 대하여 알레르기 반응은 보고되지 않았고 면역학적으로 안정하고 독성이 없다고 보고하고 있다[23,24]. 둘째는 umbilical cord MSC이식의 안전성과 내성, 효과에 대한 1/2a상 임상연구가 시행중이다[25]. 셋째는 차바이오텍의 CB-AC-02가 1/2a상 임상시험단계[26]에 있다[3].

국내 업계의 경우 천연물 신약과 줄기세포치료제가 주를 이룬다. 그 중 임상시험 단계에 있는 제품은 개량신약인 대웅제약의 donepezil patch가 1상, 천연물신약인 일동제약의 ID1201과 퓨리메드의 PM012가 2상, SK케미칼의 SK-PC-B70M이 3상 임상시험단계에 있다. 메디프론에서는 aggregation과 독성 차단제인 MDR-1339, RAGE 길항제인 MDR-066, glutaminyl cyclase inhibitor인 MDR-1703이 각각 1상, 전임상, 전임상 단계에 있으며, 줄기세포치료제인 메디포스트의 뉴로스템과 차바이오텍의 CB-AC-02가 있다[26].

표 3. 임상단계의 질병변형치료제[12,19]
upload image

4. 치매 치료제 연구

아밀로이드 가설은 AD 발병 가설에서 가장 중심이 되는 이론으로, 아밀로이드 전구 단백질 (amyloid precursor protein)이 단백질분해효소(α-, β-, γ- secretase)에 의하여 Aβ를 생성시키거나 혹은 Aβ를 생성시키지 않는 경로로 나뉘어 진행된다. 현재까지 아밀로이드 가설이 AD 발병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여겨졌기 때문에 개발중인 많은 치매치료제 후보 물질이 이 가설의 대사산물 및 관련 효소를 표적하고 있었으며 앞서 설명한 바와 같이 임상시험이 진행 되었다. 뇌조직에서 Aβ 농도를 감소시키기 위하여 Aβ의 생성을 감소시키거나 Aβ aggregation 억제, Aβ의 분해 및 배설을 촉진시키는 것이 그 기전이라 할 수 있다. Aβ의 생성을 감소시키기 위하여 Aβ의 생성에 관여하는 효소인 α-secretase의 강화, β-secretase의 억제, γ-secretase의 조절을 기반으로 후보 치료물질이 연구되고 있고, Aβ aggregation 억제제는 Aβ monomer 및 oligomer가 fibril로 응집을 저해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27,28]. 응집 이후에 Cu2+와 Zn2+와 같은 금속이온에 작용하는 metal chelator역할을 하는 금속 단백질 감소 물질인 PBT2 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었고[29,30], 능동 및 수동 면역치료제의 연구도 진행 중이다(그림 1).

upload image
그림 1. Aβ cascade와 주요 치료방향[31]



Tau에 대한 연구로 tau병증에 직접적으로 작용하는 물질이 있다. 예를 들어, SRN-033-556, CHIR-98014, SB216763, alsterpaullone, AR-A014418과 같은 tau kinase inhibitor와 paclitaxel과 같은 microtule stabilizer, Thimet-G와 같은 O-GlcNAcase inhibitor 등이다(그림 2)[32]. 타우병증 (tauopathy)을 치료하는 질병변형치료제(disease-modifying therapy)는 현존하지 않지만 개발을 위한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 현재까지 tau와 관련한 연구 성과로 4가지를 꼽을 수 있는데, 임상시험에서 tau-기반 면역치료를 진행 중에 있고, tau-표적 antisense oligonucleotides를 처음 보고하였다. 또한, PET-기반 생체 내 tau 이미징의 개발과 병인성 tau에 의한 신경세포의 사멸 및 오작동을 중재하는 핵과 유전체의 유의적 파괴를 포함하는 세포 내 기전을 확인하는 방법이다[10].

upload image
그림 2. Tau 관련 치료방향[33]



이와 더불어 아밀로이드 가설과 tau병증을 동반 표적하는 치료제 후보물질의 개발도 진행 중이다. 최근,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치매 DTC융합연구단에서는 Aβ와 tau단백질의 이상현상을 동반 억제하는 신약 후보물질인 necrostatin-1을 개발하였다. 치매치료제 연구에는 아밀로이드 가설과 tau, 줄기세포 치료제 이외의 다양한 접근방법이 시도되고 있고 이에 대한 임상시험도 진행 중이다(표 4). 또한 치료를 위한 연구의 폭을 넓혀 치료전략으로 N-methyl D-aspartate receptor antagonism, GABAergic 조절, serotonin receptor 조절, histaminergic 조절, adenosine receptor 조절과 같은 신경전달(neurotransmission), 세포 내 신호전달체계의 조절, 항산화 보충제의 섭취 및 내생적 방어시스템 활성화를 통한 산화적 스트레스의 감소, 미토콘드리아 표적 치료, 세포 내 칼슘 항상성 조절, 항염증치료, gonadotropin 보충, statin과 같은 지질 변화, 성장인자 보충, 후성학적 변화, caspase 저해제, nitric oxide 생합성 조절, 핵산 치료제 등을 고려하여 연구되고 있다[34].

표 4. 임상시험 단계의 기타 치료제[3]
upload image

5. 결론

기존의 시판 치료제는 ChEI이며, 최근 발표된 대부분의 임상시험이 Aβ의 응집의 억제 기전에바탕을 두는 치료제였다. 이를 보완하고 새로운 치매 치료제의 개발을 위하여 새롭거나 정제된 방법의 Aβ응집 억제 및 생성 감소를 표적으로 하고, tau병증 감소, 신호전달과정 표적, 신경세포활성화 등 다양한 방법의 치매치료제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의 임상시험은 모두 실패하였으나, 현재까지의 결과를 바탕으로 대상, 용량, 용법, 기간의 조정이 있었으므로 앞으로의 치매치료제의 남은 임상시험에 귀추가 주목된다. 치매는 유전적 원인과 노화 등을 포함한 다양한 질병 환경에서 복합적인 원인에 의하여 발병한다. 다중표적치료제가 시너지 효능을 나타낼 것인지의 여부는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으므로 이에 대한 더 많은 연구가 요구되는 시점이다. 이와 더불어 줄기세포치료제의 경우 치료제형태로 인체에 투여된 줄기세포는 체내 환경의 자극을 받아 여러 물질을 분비하는데 개인별 체내 환경에 맞추어 대응할 수 있어 치료에 효과적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러나, 아직 FDA임상시험 승인을 받지 못하는 현재 상황에서 알츠하이머를 포함하는 치매에 대응하는 방법은 기존의 치료제의 사용과 예방 및 지속적인 관리가 답일 것이다.

6. 참고문헌

==> PDF 참조

  추천 0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Citation 복사
서지연(2017). 치매 치료제의 종류와 최근 개발 현황. BRIC View 2017-T28. Available from http://www.ibric.org/myboard/read.php?Board=report&id=2783 (Jul 18, 2017)
* 자료열람안내 본 내용은 BRIC에서 추가적인 검증과정을 거친 정보가 아님을 밝힙니다. 내용 중 잘못된 사실 전달 또는 오역 등이 있을 시 BRIC으로 연락(member@ibric.org) 바랍니다.
 
의견올리기
작성자
목록
에펜도르프(T:1577-4395)
에펜도르프(T:1577-4395)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이전페이지로 돌아가기 맨위로 가기
 

BRIC 홈    BRIC 소개    회원    검색    문의/FAQ    광고    후원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Contact member@ibric.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