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대학원 진학 설문조사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배너2
전체보기 소리마당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1293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포닥나라
포닥 및 퍼머넌트 잡 구하기 팁
회원작성글 pest
  (2019-05-13 22:22)

저는 약 몇 년 전 해외에서 자리를 잡았습니다.
그 전에 포닥 및 퍼머넌트 잡을 구하기 위해서 지원서를 몇 군데 보냈었는데요.. 인터뷰까지는 거의 100퍼센트 갔습니다. 그 중 오퍼도 여러 번 받았고요.. 그 팁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1. 커버레터 쓰기
커버레터가 생각보다 중요합니다. 커버레터의 목적은 오퍼를 받기 위한 게 아닙니다. 누구도 커버레터만 보고 오퍼를 주지 않습니다. 커버레터의 목적은 인터뷰에 초대 받기 위한 겁니다. 그래서 담당자가 커버레터를 보고 이 사람이 누구인지 궁금한 마음이 들게 해야 합니다. '저 사람, 초대해서 만나보면 좋겠는데?'라는 생각이 들게 만들면 성공인 것입니다.

그러려면, 자기가 할 과제에 대해서 본인이 잘 알고 있다는 것을 보여야 합니다. 또한 자기 자신만의 철학이 있다는 걸 보이면 좋습니다. 커버레터에는 이게 가장 중요한 것 같습니다.

글 써놓고 다시 읽어 보세요. 담당자가 '저 사람, 초대해서 만나보면 좋겠는데?'라는 생각이 드는지 확인해 보세요.

또한 모든 사항에 대해서 구체적인 예를 들어가면서 써야 합니다.

중요한 것은, 과장은 절대 하지 마라는 겁니다. 담당자는 보통 과장을 하는지 안 하는지 압니다. 약간의 과장된 말도 글 전체에 나쁜 인상을 줄 수 있습니다. very같은 단어도 쓰지 마세요. 

또 중요한 것은 지원 동기가 적혀 있어야 합니다. 담장자는 지원자가 여기 저기에 지원서를 뿌리고 다니는지 아니면 우리에게 특별한 관심이 있는지 궁금해 합니다. 물론 자기만의 특별한 동기부여를 적으셔야 합니다.

또 꼭 필요한 말만 쓰세요.. 필요 없는 말은 안 쓰니만 못 합니다.

하나를 쓰더라도 온 힘을 다해서 맞춤형으로 정성껏 써야 합니다.. 자기의 스토리를 랩에 맞게 다시금 재구성 하세요.. 사실 지원서를 100군데 돌렸다, 저는 이런 게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담당 랩의 논문 읽어보고, 몇 번 씩 퇴고하면서 지원서 쓰고 하는데, 얼마나 에너지 소모가 많은데 100군데 지원서를 쓴다는 건 제게는 불가능해 보입니다.

정성껏 쓴 5개의 지원서가, copy-and-paste로 만든 100개의 지원서보다 훨씬 더 낫다고 확신합니다.


2. 인터뷰
인터뷰의 가장 중요한 목적은 첫째, 지원자의 인성이 나쁘지 않다는 것 보여야 하고 둘째, 지원자가 지원서에 거짓말을 하지 않았다는 걸 보여야 하고, 셋째, 지원자가 학문적 역량이 있다는 걸 보여야 한다는 겁니다.

중요한 것은, 자신의 장점을 한 두 문장으로 강력히 표현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 이걸 문장으로 만들어서 입에 붙도록 연습하세요. 또 솔직해야 하고, 자기의 연구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설명할 수 있어야 합니다.

인터뷰를 통해서 '저 사람 똘똘하네, 사람도 좋고'라는 인상을 주면 성공입니다.
 



태그  
#커버레터
 
#포닥
 
#인터뷰
이슈글로 올리기  7
신고하기
목록
소리마당 PLUS 이벤트
  댓글 1 댓글작성: 회원 + SNS 연동  
회원작성글 HBV  (2019-05-20 21:55)
1
게시글에 처음으로 댓글 남깁니다.
굉장히 공감이 많이 가는 글이었습니다.

copy-and-paste로 만든 100개의 지원서보다 정성들여 쓴 5개가 훨씬 좋다는 의견 동의합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포닥나라  |  피펫잡는언니들  |  이책봤니?  |  이논문봤니?  |  설문통 소리마당플러스
23
포닥 및 퍼머넌트 잡 구하기 팁 [1]
회원작성글 pest
05.13
1294
7
22
보통 포닥 재계약은 언제쯤 이뤄지나요? [4]
회원작성글 1년차포...
05.03
745
0
21
신경 쓰이는 미국포닥 지원하기
회원작성글 BRIC
05.03
379
1
20
보통 포닥(post-doctor) 공고는 어느 사이트에서 보고 지원하시나요??? [7]
회원작성글 대학원생...
04.08
2041
1
19
선배님들 포닥준비 과정중 문의사항이 있어 글을 남깁니다. [2]
회원작성글 HenryLee
03.11
1790
0
18
미국 유학 준비, 포닥 자리 구하시는 분들 ; 커버 레터와 추천서에 공을 들이시길. [2]
회원작성글 BRIC
03.11
1466
5
17
요즘 너무나 고민이 많습니다... 나이와 포닥... [14]
회원작성글 사이언스...
02.20
2966
0
16
외국에서 포닥자리 외 다른 연구원으로 취업이 가능 한가요? [2]
회원작성글 흔들리는...
01.20
1316
0
15
같은 랩에서 J1 비자 (visiting scholar -> postdoc)으로 포지션 변경 시 질문이 있습니다. [10]
Intelligen...
2018.08.16
2422
2
14
해외포닥후 한국으로 오시려는 이유가 궁금합니다. [28]
석사생
2018.08.10
6824
6
13
스탠포드 포닥 [20]
포닥
2018.07.06
5280
0
12
포닥 월급 280만원입니다. 평생 이 돈으로 비정규직... [70]
300안됨
2018.06.26
15159
19
11
유럽 포닥 비자 [8]
회원작성글 물리학도...
2018.03.08
1784
0
10
해외 포스닥을 준비중인데... 기초적인 질문입니다 ㅠ [5]
회원작성글 카리스마...
2018.03.05
2596
0
9
보통 포닥 새내기는 연봉을 어느정도 받나요? [32]
졸업자
2018.02.28
5898
0
8
해외 포닥 지원시 한인 PI를 피하라는 조언을 ... NIH [27]
포닥
2018.01.22
5914
7
7
미국 포닥 펀드 관련 [17]
회원작성글 terell
2018.01.05
3774
1
6
캐나다 포닥 생활 [13]
회원작성글 milford
2017.12.12
4419
2
5
포스닥 인터뷰 후, 무소식.. [6]
회원작성글 Rooney
2017.11.12
2452
0
4
포스닥은 필수코스인가? 포스닥은 비정규직이어야 하는가? [46]
포스닥
2017.06.27
5708
5
처음 이전  1 02  다음 끝
라이카코리아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포닥 및 퍼머넌트 잡 구하기 팁 [1]
보통 포닥 재계약은 언제쯤 이뤄지나요? [4]
피펫잡는 언니들
대학 실험실
해외포닥가는 남편, 본인의 선택은? [3]
이 책 봤니?
[서평] 세계사를 바꾼 10가지 약 - 인류 역사는 '질병과 약의 투쟁 역...
[홍보] 아름다움의 진화: 연애의 주도권을 둘러싼 성 갈등의 자연사
이 논문 봤니?
[추천] α-Difluoromethylornithine reduces gastric carcinogenesis by...
PNAS
[요청] 발포정 제조에 대한 의견 부탁드립니다.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유튜브 유튜브    RSS서비스 RSS
에펜도르프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