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BUG-WINDOW 처리영역 보기]
즐겨찾기  |  뉴스레터  |  오늘의 정보 회원가입   로그인
BRIC홈 커뮤니티
웨비나 모집
스폰서배너광고 안내  배너1
전체보기 소리마당PLUS new 학회룸쉐어 Sci카페 SciON(설문조사) BioHelp
조회 4043  인쇄하기 주소복사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오피니언] 과별 괴수 가족 동반 단체 해외 여행 연구비 비리 아닌가요?
연구비
  (2018-12-28 06:17)
 
즁국 동남아 국가 학교에(휴양지 근처)공동 연구라는 명목하에 국립대 괴수들 방학 동안 가족 동반 1주일 다녀오는 거 연구비 비리 아닌가요? 우리보다 뒤떨어진 대학에 뭘 배울 게 있다고 국민의 혈세로 1주일 씩이나 머무는지 썩은 냄새가 많이 납니다. 신문사나 아님 어디에 신고 해야 하는 거 아닌가요? 썩은 대학 연구비 비리 괴수들 처단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태그  #연구비 부정
이슈추천  27
신고하기
목록 글쓰기
  댓글 41  
rkawkekd  (2018-12-28 06:37)
그러게요. 연구비로 컴퓨터사서 웹서핑하는 것들도 많고, 국민의 세금인 회의비로 비싼 밥집에서 회의하는 것들도 많고 국민의 세금인 연구비로 별시덥지 않은 학회 여는것도 싹다 처단해야죠. 뒤떨어진 한국에서 뭘 연구를 한다고
댓글리플
  
  신고하기
  (2018-12-28 08:46)
가족들은 자비로 가면 별 문제 없지 않나요? 코웍을 하는 이유가 딱히 뭘 배워서라기 보다는 다양한 이유가 있을 수 있죠., 예를 들면 생물자원 같은 거요.
댓글리플
  
  신고하기
연구비  (2018-12-28 09:08)
매년 같은 시기 나라만 바꾸어서 갑니다. 보면 견적 나오죠. 윗 분은 괴수 중 한 분 이신가 봅니다. 눈 가리고 아웅이죠. 생물 자원 답사와 아주 거리가 먼 과라서 더구나.
댓글리플
  
  신고하기
....  (2018-12-28 10:47)
연구비로 가는 게 아니라 학교예산으로 가는 겁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wow  (2018-12-28 10:55)
국립대 예산은 괴수 돈?
  신고하기
댓글리플
0  (2018-12-28 12:11)
현실은 관광이 대부분
공무원들 해외연수네 뭐네 하면서 놀러가는거나 마찬가지.

그리고 학교 예산에는 등록금, 연구비 중 간접비가 포함되어 있지
  신고하기
oopp  (2018-12-28 11:25)
우리보다 뒤떨어진 나라의 대학이라고 무시하네요. 그럼 랭킹 낮은 국내 대학들과도 공동연구할 때 속으로는 그 대학 무시하나봐요?

당신이 미국대학들과 공동연구하면 뒤떨어지는 당신 스스로 깔보나봐요?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이런들 저런들.  (2018-12-28 11:54)
발상이 기발하십니다요. 교수님 ㅍㅎㅎ.
  신고하기
ㅋㅋㅋ  (2018-12-28 12:17)
꼬우면 교수해라 ㅋㅋㅋ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뉴스타파  (2018-12-28 12:20)
뉴스타파 기자분 여기 안들어 오시나? 이전에 부실 학회 처럼 파헤쳐 사회적 이슈화 하셔서 이런 부정 근절해 주세요.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명품남자  (2018-12-28 15:28)
다소 어감이 좋지 않은 글들이 보이는군요. 확실한 상황을 모른체 일을 벌였다가는 자칫 우스운 상황에 대면할 가능성도 크답니다. 꼼꼼한 조사 후 증거 잘 가지고 제보하는것이 좋겠네요~

다만, 뒤떨어지는 나라 대학과 공동연구 할게 없다는 생각에는 동의하기 어렵네요~ 일부 편법을 운용하하는 교수들로인해 정상적인 연구활동을 하는 좋은 연구자들의 의욕이 꺽일까 우려스럽습니다.

(저는 교수 아님.. 교수편 드는거 아니랍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연구비  (2018-12-28 15:44)
공동 연구 할 게 없다는 것이 글의 요지가 아닙니다.

과 천체가 가족을 달고 떼거지로 몰려가 남의 대학에서 1주일을 논의할 게 뭐가 있겠습니까? 지금같은 세상에 거리가 멀어 연락이 어려워 공동 연구 안되는 것도 아닐 텐데요. '염불이 아니라 잿밥에 맘이 있다'는 것을 말하고 있는 겁니다. 게다가 '이전 여행'으로 공동 결과물이 아직 까지 없다는 것도 이 사실을 방증하고 있습니다.

연구비든 학교 예산이든 학생, 학부모 국민의 세금 인데 이렇게 쓰여서는 안 됩니다. 돈도 별로 안 들텐데 방학동안 가족이랑 동남아나 중국 여행 하고 싶으면 이런 말도 안되는 구실을 만들지 말고 떳떳이 가라는 겁니다.

힘들게 일하는 서민들, 외국 한 번 나가보지 않는 사람들 널려 있는데, 괴수라는 인간들은 안식년 누리지, 연구비로 세상 구경 하러 다니지 하면서도 그것도 모자라 이런 못난 짓들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겉으론 위선에 쩔어 있는 그들이 안스럽기까지 합니다.
  신고하기
ㅇㅇ  (2018-12-28 19:04)
한 명이라면 아이가 어려 데리고 갈 수밖에 없는 등의 개인 사정이 있을 수 있는데 여러 명이 한번에 갔으면 놀러간게 확실하죠. 여기 반발하시는 분들은 평소에 그렇게 하시는 분들이 제 발 저린건 아니겠죠?
댓글리플
  
  신고하기
정부  (2018-12-28 19:37)
이번 문 정부는 과학에 투자보단 투명한 과학에 미는 추세라
조금씩 압박해오는데 이제 놀러가는 여행은 자제하시길 사리다가 다음 정부때 하던대로
하세요. ㅋ
댓글리플
  
  신고하기
회원작성글 ............  (2018-12-28 20:19)
요즘 학생들은 오지랖 쩌네요 ㄷㄷ 그 에너지와 관심을 자기 연구에 쏟으면 더 생산적일텐데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ㅇㅇ  (2018-12-28 22:21)
안녕하세요, 교수님.
  신고하기
댓글리플
....  (2018-12-29 02:34)
한심합니다. 본인이 속해있는 학계의 나쁜 관행을 보고 문제 제기를 하는 학생에게 오지랖이라니!!! 괴수라는 소리 들으실만 합니다.
  신고하기
댓글리플
괴수  (2018-12-29 03:13)
연구에 매진하는 학생들은 이런데 관심둘 여력도 없는 경우가 대다수지만, 그렇다고 오지랖 떨지 말라고 하는 건 아닌 거 같네요. 관심을 가지고 문제제기를 하는 건 개인의 자유고, 잘못된 것이라면 누군가는 들고 일어나야 하니까요.
  신고하기
ㅇㅇ  (2018-12-28 22:21)
어디 단톡방에 좌표찍혔나보네요 ㅋㅋㅋ 반응들이 ㅋㅋㅋㅋㅋ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ㅉㅉ  (2019-01-05 18:10)
생각의 한계.
  신고하기
  (2018-12-29 21:37)
교수가 공동연구하는 대학교가 동남아인게 뭐가 잘못인가요? 그럼 미국 유럽 상위권 대학교 교수들이 한국 대학교 교수랑 공동연구하는 것은 뭔가요?

그리고, 교수가 가족들하고 같이 간다고 해서 그 가족들이 연구비써가면서 체류합니까? 지들 개인돈 쓰는 거고, 교수는 일할 때, 가족들 노는게 뭔 문제지요? 니들 대가리엔 가족들 따라 가니까 그게 다 연구비에서 나가는 줄 알고 그러는데.. 그랬다간 연구비 횡령으로 바로 잡혀.. 어떤 벵신 같은 교수가 가족들 여행비를 연구비로 쓰나?

그리고, 학회나 공동연구 회의 같은 업무가 끝나고 난 다음에 자비로 더 체류하다 오는 것은 뭔 문제?

외국 대학교에서도 다 허용하는 일입니다. 자신의 개인 휴가를 쓰는 거니까..

하여간 뭔 어디서 개소리를 듣고와서 이런 지랄 염병을 떠는지 ㅉㅉㅉㅉ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교수님  (2018-12-29 21:45)
분노가 느껴진다
  신고하기
댓글리플
헐크  (2018-12-30 10:13)
뜨금 잼ㅋㅋ 근데 뭐 가족들이 자비로 가는 것이 문제라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오히려 한국에 있을 때 제자들에게 연구를 제대로 한다는 느낌을 주지 못해 오해를 받는게 아닐까 싶네요~
  신고하기
댓글리플
  (2018-12-30 14:29)
헐크//

"뜨금 잼 ㅋㅋ"? 하여간 요즘 애들 싸가지가 개 싸가지인 건 알지만.. 참 징하긴 하다. 뭔 뜨끔.. 그런거 없으니까, 잼있을 필요 없고...

자비로 가지 않으면 뭘로가나요? 요즘 연구비 정산이 그렇게 호락 호락한 줄 알아요? 가족 여행을 연구비로 하는 것은 원천적으로 불가능해요. 비행기표를 어떤 이름으로 살건데요?

연구비 횡령하는 몇 몇 교수 색이들 때문에 욕먹는 것은 인정하겠지만,

뇌내망상으로 분란 만들고, 유언비어 날포하고 개소리하는 것들은 그에 걸맞는 처벌이 필요하다 생각됨.
  신고하기
댓글리플
지나가다  (2019-01-01 01:29)
헐/
문제가 없으면 누가 무슨 소리를 하든 당당하면 될 것이지, 교수라고 하기엔, 그리고 연배가 높은 체 하기엔, 필요 이상으로 놀라는 꼴이 어색하고, 언어의 사용이 천박하다.
  신고하기
댓글리플
  (2019-01-01 10:09)
지나가다// 할일없으면 그냥 지나가라 응?

"문제가 없으면 누가 무슨 소리를 하든 당당하면 될 것이지?" 그게 요즘 세상이더냐?

아예 문제꺼리도 없는 사항이나, 잘못이 없는 사람 마녀사냥해서 인생을 망가뜨리는 일이 비일비재하게 일어나는데?

여기 글쓴놈이나 꼴패미 애들의 논리체계가 똑같잖아.. ㅎㅎㅎ 근거 없는 뇌내망상으로 마녀사냥하고 분란 만들고 싶어하는~ 그리고 그것으로 자신의 삶의 가치를 확인하는 저질 인생들 말이다..

그리고 천박한 놈들에게는 천박하게 대하는 것이 정석이란다...

나는 말이다.. 내 학생들에게는 한 없이 부드러운 도시 교수란다... ㅎㅎㅎㅎㅎ
  신고하기
나도 교수  (2018-12-30 16:49)
솔직히 냄새나는 교수들 행태네요. 저리 몰려 다니는 인간들 치고 제대로 일하는 사람 없고, 도덕성 결여되고, 정치나 한다고 여기 저기 삐죽대는 losers들이 대부분 입니다. 갈아 엎을 수 있으면 좋겟네요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에휴  (2019-01-13 14:26)
저게 왜 망상글인지 아니?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학과의 전체 교수들이 가족들과 단체로 여행간다고?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뭐 공무원이냐?

대한민국의 교수들은 절대 전체 교수단합이라는 것이 이루어질 수 없는 종자들이란다..
  신고하기
지나가다  (2018-12-31 11:47)
확신이 있으면 언론에 제보해 보던지요. 그렇게 해서 어떻게 되나 한 번 지켜보고, 책임은 본인이 지기 바랍니다.

한국은 법치국가이긴 한데, 헌법보다 상위에 '국민정서법'이란게 있어서 언론에서 여론몰이 하면 없는 규정과 법도 만들어내는게 일도 아닙니다. 당하는 사람 입장에선 이걸 뒤집으려면 정부기관을 상대로 수년간의 소송을 거쳐야 하는데, 그때 쯤 되면 이미 만신창이가 돼 있죠.

이거 무슨 얘긴지 잘 이해하지 못하는 분들은 아직 순진한 분들입니다.

아무튼, 뚜렷한 근거가 없다면 저런 식으로 몰아갈 수도 있는데, 원하면 한 번 해 보세요. 다만 가끔 후폭풍도 있으니 조심하길 바랍니다.
댓글리플
  
  신고하기
작성자  (2018-12-31 13:03)
가족 데리고 가면서 월급도 많이 받는 분들이 자비로 가지

학회 연회비도 자비로 처리도 안하고

자비로 가시는 분도 있겠쬬
댓글리플
  
  신고하기
교수  (2019-01-01 02:01)
안녕하세요,
해외에서 교수로 일하고 있습니다.
저의 경우는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1. 저의 학교는 방학때 해외 대학과 교류및 협력연구 증진을 위해 교수들이 해외 대학이나 연구소에 체류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물론, 가족과 함께 가도록 하지요. 대략 500만원 정도 지원해 줍니다.
저도 지난 여름 가족과 함께 한국에 머물면서 공동연구 하는 동안 가족들은 부모님과 시간을 보내기도 했지요.

2. 학회의 경우에도, 가족 동반이 문제 되지 않아요. 국제 학회 대부분이 baby care 시스템이 있을 정도로 가족이 참여하는 것을 환영하지요. 물론, 가족이 따로 학회와 상관없이 시간을 보내기도 하고요.
저만 학회 일정대로 일을 마무리하고 며칠 휴가 내서 가족과 더 시간을 보내고 올 수도 있구요.
제가 있는 대학이나 이전 포닥했을 때 연구소에서도 개인 휴가를 더 신청해서 머물다 올지를 미리 물어봅니다. 원하면 얼마든지 개인경비로 여행을 하다 올수 있는 것이지요.

3. 안식년은 그럼 어떻게 할건가요? 교수가 가족 데리고 외국에서 1년씩 머물다 오는데, 그 때도 연구비로 공동연구 할수 있지요. 그럼 이것도 문제가 될까요?
당연히 아니지요.

외국에서는 문제가 안되는 것인데, 한국이 지나치게 예민하게 반응하는 것입니다.
소수의 교수들이 연구비 횡령 및 부정사용이 있는 것은 알지만, 그렇다고 모든 교수들을 범죄자 취급해서는 안됩니다. 교수에게 자율성을 보장하고 심각한 윤리 부정이 발견되면 심판해야하지요.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2019-01-01 10:12)
교수// 요즘 한국이 미쳐 돌아가고 있답니다...

자칭 보수라는 적폐 쉑이들도 처리 못하고 있는데, 그 반대 극단의 상식이 통하지 않는 비정상들이 설치고 염병을 떠는데, 도대체 중용이라는 것이 없어요..
  신고하기
Deja Vu  (2019-01-01 12:24)
김성태 일당의 다낭 외유성 출장을 보라! 내로남불?
과 전교수들이 가족동반해서 매년 나라만 바꿔 1주일 씩 날 잡아 "외유성 공동연구 협의"... 어떻게 생각들 하십니까?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에휴  (2019-01-13 14:31)
지랄한다.. 전수 조사 해봐.. ㅎㅎㅎ 그런게 나오는지,, 뭔 공무원이나 지방의원들 같은 줄 아냐? ㅎㅎㅎㅎㅎ

꼴팸들 화장실 몰카 조사하는 수준으로 나올거다.. 망상 장애쉑이들..
  신고하기
폐북  (2019-01-05 01:23)
교수 새끼들 주둥이만 살아가지고...
국립대 교수면 공무원인데 일반 공무원들은 공무 국외 출장에 가족 데려 가는게 가능할 성 싶나?
제사엔 관심이 없고 잿밥에만 관심이 있는 종자들.
도대체 자기 개발은 안하는 늙다리 교수들 뒤에 수년간 외국에서 고생하는 실력이 차고 넘치는 포닥들 차고 넘쳤다.
다들 외국에서 연구하던 사람들인데 왜 우리는 테뉴어 심사 개떡같이 해서 늙다리 교수들 안 짜르는 지...
정말로 적폐다 적폐..
댓글리플
  
  신고하기
인스타  (2019-01-09 04:05)
동남아는 아니지만 내가 갔다 왔다.

한번은 방학 때 나혼자서 2주 갔다왔고, 내가 어려운 실험 해준다고 초청교수가 체제비 지원해줘서 내 연구비는 안썼다.

두번째는 연초에 가족도 갔다. 이번에도 논문 추가 요청 실험으로 초청교수가 10일 체제비 써포트 해주겠다고 했는데 그냥 내 연구비 쓰겠다고 하고 이중수혜를 거절하였다. 가족은 현지 지인네 집에서 묵고 난 퇴근 후에 만났다.

됐습니까? 대학원생에게는 설명안하고 (휴가철에) 출장 갔다 온다고만 말했는데,,무슨실험 무슨 연구내용인줄도 모를텐데,, 저런글 보고 어디선가 욕하고 있는 줄 몰라.
댓글리플
  
  신고하기
댓글리플
걱정말길  (2019-01-09 12:21)
원글님께선 과 전체 교수님들이 가족단위 매년 외유성 단합/친목 대회 한다고 말하고 있는 거 같은데요. 교수님 경우와는 다는 거 같습니다.
  신고하기
댓글리플
에휴  (2019-01-13 14:29)
또라이 같은 소리 하고 있다..

전체 교수들이 어떻게 연구비로 가족단위 외유성을 갈 수 있겠냐~ 뭔 연구비로?

다 연구 분야가 다르고 연구비 지급 기관도 다른데 어떻게 한 곳으로 가 ㅎㅎ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실제 사정을 전혀 모르는 또라이가 망상으로 글을 올린거지..

만약 전체가 정말로 한 번에 가는 것을 학교가 지원한다면 그건 연구비랑은 전혀 상관이 없는 거란다..
  신고하기
  (2019-02-14 20:27)
내방에 저런류가 없어 참 다행
댓글리플
  
  신고하기
어휴  (2019-02-14 20:29)
저런데 신경쓰느라 실험은 제대로 하나 몰라..교수감시하느라 쯧
댓글리플
  
  신고하기
1234  (2019-03-14 22:48)
행정조교 하면서 배운건 교수님 행정비 처리인데 ㅋㅋㅋㅋ
교수님들 와서 말도안되는 거 행정처리해달라고 합니다. 누가봐도 가족 식사인데 이름만 바꿔서 회의했다. 행정실 차원에서 그 랩사람들에게 물어보면 그런적 없다.... 학교차원에서는 그냥 넘어가라고만 하고... 연구비 진짜 너무 지멋대로 씁니다.

또 행정실에 있다보면 학회때문에 짜증나는 일 진짜 많은데,,, 정해진 한도가 있는데 진짜 넘겨놓고,, 뻔뻔하게 가족들이랑 가서 생각 보다 돈이 많이 나왔다.. 웃으면서 능구렁이같이 넘어가는 교수들 많지만,,, 행정실 차원에서는 또 넘어가자고,,,,,


그리고 ㅋㅋㅋ 꼬우면 교수되라는 분은 이미 거의 뭐.... 마인드자체가 노예인듯
댓글리플
  
  신고하기
작성자    비밀번호
 재생성 
등록
이슈 글타래 보기
 
공정한 연구과제 심사·평가
 
창조과학연속기고
 
대학원생 인건비 문제
소리마당(전체)  |  오피니언  |  진로  |  학술  |  별별소리
1464
[진로] 영국 학부졸업생 한국대학원 [2]
대학생
03.20
79
1
1463
[진로] 이력서 사진 보낼 때 정장같은 거 입고 있는 사진 써야하나요? [2]
나는나
03.20
171
0
1462
[진로] 유전학 교과서 추천과 진로 상담 의견 부탁드립니다!
회원작성글 SUN CO
03.19
41
0
1461
[별별소리] 연구과제 제안서 책추천 [1]
회원작성글 lovedani..
03.19
163
0
1460
[학술] 투고한 SCI 저널에서 메일이 왔는데요. [1]
고요함
03.19
446
0
1459
[별별소리] 졸업 후 잡일 부탁하시는 교수님. [4]
잡일
03.19
768
0
1458
[학술] 안정동위원소 이용 타겟 대사체로의 이용 빈도 분석에 관한 연구 (전문가 도움 요청)
회원작성글 아티ms
03.18
81
0
1457
[별별소리] 미국학회 갔다가 여권 분실 후 질문드립니다. [2]
흑흑
03.18
644
0
1456
[별별소리] 박사과정중 교수님과의 소통부재 [3]
회원작성글 체리에이...
03.18
911
0
1455
[학술] mouse C2C12 근관세포의 PABPN1(안구인두근위축증)의 siRNA실험을 했는데 이게 잘 된건가요? (사진첨부) [4]
aa
03.18
426
0
1454
[별별소리] 바이오의약품에서 셀라인이 줄기세포를 의미하나요? [1]
진로
03.17
264
0
1453
[별별소리] 포닥 조기 종료시 언제쯤? [1]
회원작성글 Rooney
03.17
517
0
1452
[별별소리] 학사 졸업논문 주제 선정... [1]
회원작성글 Wmoon
03.17
161
0
1451
[진로] 교수님이 박사하면 굶어죽지는 않는다는데 [12]
회원작성글 오설록
03.17
2234
0
1450
[진로] 실험실선택 [1]
고민ㅜ
03.16
474
0
1449
[학술] Describe the experiments you would perform to determine which elements are essential for the organism. [1]
Hchoco
03.16
236
0
1448
[별별소리] 점점 제가 한심해 집니다. [4]
회원작성글 Morring
03.16
754
0
1447
[진로] clinical psychology phd 관련 문의드려요
swu
03.15
106
0
1446
[오피니언] 사이비 과학자들이 가짜학회/학술지를 이용해 사기치는 방법 [7]
sea
03.15
1406
3
1445
[오피니언] 대학혁신지원사업, 이대로 좋은가?
회원작성글 wonkyung
03.15
421
8
처음 이전  1 02 03 04 05 06 07 08 09 10  다음 끝
고려대학교 KU-KIST 융합대학원
소리마당 PLUS
포닥나라
선배님들 포닥준비 과정중 문의사항이 있어 글을 남깁니다. [2]
미국 유학 준비, 포닥 자리 구하시는 분들 ; 커버 레터와 추천... [1]
피펫잡는 언니들
Happy International Women's Day
언니는 그랬어] "랩걸"에 속지마! [1]
이 책 봤니?
[서평] 화가는 무엇으로 그리는가 - 미술의 역사를 바꾼 위대한 도구...
[홍보] 진화의 배신_착한 유전자는 어째서 살인 기계로 변했는가
이 논문 봤니?
[추천] The genomic landscape of pediatric cancers: Implications for...
science
[추천] The Influence of Number and Timing of Pregnancies on Breast...
Journal of the National Cancer Institute
연구비 부정신고
대학원생119
위로가기
커뮤니티 홈  |  커뮤니티FAQ  |  커뮤니티 문의 및 제안
 |  BRIC소개  |  이용안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BRIC. All rights reserved.  |  문의 member@ibric.org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RSS서비스 RSS
다윈바이오
1553045608 0.90116800
1553045609 0.54683200
0.64566397666931 초 소요